한국ESG연구소, S&P 등 평가기관 3곳 등급 추가 공개

지속가능보고서 요약본 및 모바일 이용도 지원

한국거래소 여의도 사옥. 사진. 한국거래소.
한국거래소 여의도 사옥. 사진. 한국거래소.

[데일리임팩트 박민석 기자] 한국거래소가 1일 ESG(환경·사회적 책무·기업지배구조 개선) 종합 정보 플랫폼 'ESG 포털' 콘텐츠를 확충하는 개편 작업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ESG포털은 한국거래소가 지난해 12월부터 자체 운영 중인 ESG 정보 플랫폼이다. ESG 투자에 필요한 관련 지수, 펀드, 등급 등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거래소는 이번 개편을 통해 ESG 평가등급 제공 정보기관을 기존 2개사(한국ESG기준원, MSCI)에서 한국ESG연구소,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무디스 등 3개사를 추가해 총 5개사로 늘렸다.

ESG 등급은 관련 지수를 설계하고 등락에 따라 편입, 퇴출 기준이 되거나 특정 기업의 ESG 수준을 파악하는데 주로 활용된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ESG 등급 추가 공개는 포털 이용자들의 요구를 반영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거래소 관계자는 데일리임팩트에 “ESG포털 이용 피드백 중 ESG 등급 추가 공개 요구가 가장 많았다”며 “공신력, 영향력 등 내부 기준에 따라 추가 등급 공개 기관을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등급 추가공개와 함께 일반 투자자가 지속가능경영보고서 핵심 내용을 보다 원활히 파악할 수 있도록 핵심 내용을 요약한 발췌본도 제공한다.

개별 기업별 사건·사고와 리스크 상승기업 현황, 산업별 뉴스 현황 등 사안별 판단을 투자에 활용하기 위한 ESG 관련 뉴스 정보, 기업별 ESG 등급과 영업실적을 연계한 복합정보 등도 추가된다.

또한 기존 플랫폼을 모바일로도 이용할 수 있게 모바일 버전 운영도 시작했다.

한국거래소 관계자는 "(ESG 포털을 통해) 기업 ESG 관련 다각적이고 심도 있는 이해가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데일리임팩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